Translate

2018년 3월 14일 수요일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명한 이론 물리학자이면서 대중에게 과학지식을 전파하는 데 앞장섰던 스티븐 호킹 박사가 별세하셨습니다. 이미 뉴스를 통해 많은 분들이 소식을 접하고 고인에 대한 애도와 아쉬움을 전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시간의 역사를 비롯해서 이 분의 책을 읽으면서 많은 내용을 배웠던 것 같습니다. 특히 블랙홀에 존재 여부에 대해서 논쟁이 있던 시절부터 시작된 고인의 블랙홀 연구는 블랙홀에 대한 우리의 이해를 크게 발전시켰습니다. 


 하지만 무엇보다 고인의 상징이 된 부분은 연구 업적 이상으로 휠체어에 탄 불편해 보이는 몸으로 열정적인 강의를 하는 기계음일 것입니다. 보통 사람은 모든 것을 포기하고 죽을 날만 기다릴 것 같은 상황에서 이룬 연구 업적은 비록 노벨상은 받지 못했더라도 정말 위대한 것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리고 고인의 중요한 이론이었던 호킹 복사의 결정적 증거도 가까운 미래에 발견되기를 기대합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