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9년 6월 4일 화요일

WWDC 2019 -애플 아이패드 OS 및 iOS13 공개







(출처: 애플) 


 애플이 WWDC 2019에서 iOS 13을 비롯해 새로운 운영체제와 서비스를 공개했습니다. 흥미로운 부분은 iOS와 iPad OS를 분리한 것입니다. 본래 노트북과 스마트폰 사이의 틈새 제품으로 등장했던 아이패드가 점점 화면이 커지고 성능이 높아지면서 이제는 컴퓨터에 가까운 용도로 사용되고 있어 iOS만으로는 부족한 점이 많아졌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아이패드 OS는 멀티태스킹 기능 강화나 맥과 유사한 파일 관리 기능 등 컴퓨터와 유사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개선될 것이라고 합니다. 가장 중요한 변화는 아마도 마우스 지원일 것입니다. 오래 전부터 아이패드를 컴퓨터 처럼 쓰기 위해서는 마우스 지원이 필수라고 생각해 왔는데 이번에 아이패드 OS에서 최초로 지원하게 됐습니다. 


 다만 PC 수준의 기능은 아니고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보조적 수단입니다. 아마도 현재 아이패드 OS가 iOS에서 약간 개선된 버전으로 터치에 최적화된 상태이기 때문에 PC 수준으로 사용하기 어려운 것으로 보입니다. 결국 사용자들의 요청이 있고 아이패드 OS 버전이 올라갈수록 개선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애플을 그외에도 보이스 컨트롤 기능을 추가해 장애인이 접근성을 높였습니다. 



(Introducing Voice Control on Mac and iOS — Apple)


 이전에 예고된 것처럼 애플은 아이패드를 맥과 무선으로 연결하는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윈도우 연결도 기본으로 지원한다면 기존의 유료 앱은 설자리를 잃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iPadOS는 아이패드 에어 2 이상 지원합니다. 


 iOS 13은 속도 개선과 함께 아이튠즈를 없애고 세 개의 앱으로 대체한 것이 가장 큰 변화입니다. 음악, 팟캐스트, TV 앱으로 나눠 접근성을 높이고 속도를 빠르게 만들었습니다. 게임에서 중요한 변화는 듀얼쇼크와 엑박 패드 지원입니다. 애플의 게임 서비스인 애플 아케이드와 함께 올해 가을부터 정식 지원입니다. 또 다른 흥미로운 기능은 다크 모드로 간편하게 iOS 디자인을 바꿀 수 있습니다. 물론 여러 가지 소소한 기능 및 기능 향상도 추가됐습니다. 




(Introducing Dark Mode in iOS 13 — Apple)


 이밖에도 애플은 WatchOS 6 및 새로운 맥 프로, 맥 OS, 모니터를 공개했습니다. 하드웨어보다는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중심인 WWDC 2019는 획기적인 신제품을 공개하지는 않지만 끊임 없이 진화하는 애플 생태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참고로 아래는 새 OS 지원 기기 목록입니다. 이제 아이폰 6도 은퇴할 나이가 됐네요. 








 참고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