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3년 6월 11일 화요일

iOS 7 공개 (WWDC 2013)


  
 WWDC 2013 에서 애플이 새로운 iOS 운영 체제인 iOS 7 을 발표했습니다. iOS 7 은 기존 iOS 에 비해서 상당히 느낌이 다른 투명하고 밝은 느낌의 디자인을 가지고 있으며 OS X 와 다소 비슷한 느낌을 주지만 다소 색다른 느낌입니다. 전체적으로 봤을 때 매우 밝고 투명한 느낌으로 블랙 보다는 화이트 버전의 아이폰과 잘 어울릴 것 같습니다.









(iOS 7 릴리즈 포토   Credit : Apple Inc. ) 





(프로모션 비디오 )


 iOS 7 은 일단 디자인이라는 측면에서는 가장 큰 변화를 시도한 것으로 보입니다. 거의 새로운 UI 처럼 보이는 이 디자인은 조너선 아이브에 의한 것으로 이전 iOS 를 디자인한 스콧 포스톨과는 확실한 차별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위의 프로모션 비디오 참조) 


 우선 시작 부터 밀어서 잠금해제의 모습이 바뀌었습니다. 기존의 iOS 가 아니라 마치 윈도우 폰의 타일 방식을 생각나게 하는 방식인데 양식이 좀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일단 잠금 해제 후에는 투명한 느낌의 iOS 7 을 경험할 수 있으며 모션 센서와 결합되어 마치 3D 나 떠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주는 것 같습니다. 일단 프로모션 영상으로만 보면 정말 예쁘다는 느낌인데 실제로 어떤지는 설치를 해보고 실 사용을 해봐야 알수 있을 것 같습니다.


 iOS7 에서는 전체적인 것은 물론 세부적인 앱도 디자인이 많이 변경되어 기존의 아이폰 사용자에게 새로운 휴대폰을 산 것 같은 느낌을 줄 것 같습니다. 단 아이폰 4 이상, 아이패드 2 이상, 아이패드 미니 이상 지원이 가능합니다. 출시는 가을이라고 했는데 이 시기 쯤 새 아이폰과 아이패드가 새 OS 와 함께 등장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물론 새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출시 시기는 지금 글을 쓰는 시점에는 알 수 없습니다. )


 새 iOS 에서는 아이폰 아래에서 위로 드래그 해서 콘트롤 센터에 바로 접근할 수가 있다고 합니다. 훨씬 간편하게 블루투스나 핫스팟등을 설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 한가지 기능은 Wi Fi 접속시 자동 업데이트 기능인데 업데이트를 자동으로 해주면 편리하긴 하겠지만 전력관리 측면이나 혹은 업데이트를 하고 싶지 않은 유저들을 위해 자동 업데이트는 선택으로 넣어야 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업데이트 후 원치 않는 기능이 들어가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죠. 


 새로 추가된 에어드롭 기능은 무선으로 파일을 공유할 수 있게 해주는 기능으로 사용자에 따라서 잘 사용할 수도 아닐 수도 있는 기능으로 생각됩니다. 또 새로운 멀티 태스킹 기능은 보다 편리하게 앱 사이를 오갈 수 있게 해주면서도 배터리 소모를 줄였다고 합니다. 실제 그런지는 물론 확인해봐야 알 것 같습니다. 한편 페이스타임 오디오 기능은 음성 전용 페이스 타임 기능으로 이제는 페이스 타임이라는 이름이 이상해 보이긴 하지만 사실상 무료 인터넷 통화 기능이라 통신사들이 별로 좋아할 것 같지는 않은 기능입니다.   


 이날 가장 관심을 모았던 아이튠즈 라디오 기능 역시 같이 공개되었습니다. 이 기능은 채널별로 좋아하는 라디오 방송을 듣는 기능으로 싫어하는 곡을 뺄 수는 있지만 특정 곡을 반복 재생할 순 없는 개인용 라디오 기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나 광고가 포함되며 1년에 24.99 달러를 내면 광고 기능을 뺄 수 있습니다. 다만 미국처럼 아이튠즈가 음원 시장을 장악한 나라에서는 애플의 영향력이 크겠지만 국내에서는 그다지 영향력이 없어 한국에서도 음반사와 계약이 가능할지는 미지수입니다. 일단 미국에서부터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시리가 한단계 업그레이드 되고 이제는 하드웨어까지 컨트롤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한국어판 시리는 아직 기능이 미흡한데 과연 업그레이드를 통해서 더 편리하게 사용이 가능할 것인지 궁금해지는 부분입니다. 물론 이외에도 여러가지 기능이 추가되었으나 사용자들이 자주 접하게 될 기능은 주로 이 정도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사실 기능 보다 디자인이 새로운 iOS 7 에서 사용자에게 가장 크게 다르게 느껴질 부분 같아 보이네요. iOS 의 빠른 반응 속도는 이미 더 개선이 필요한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이기 때문에 과연 같은 배터리 시간과 속도를 유지하면서 화려한 그래픽을 보여줄 수 있는지가 궁금해 지는 부분입니다. 과거 MS 가 윈도우 비스타를 내놓으면서 화사한 그래픽을 댓가로 적지 않은 리소스를 잡아먹은 전례가 있는데 iOS 는 어떨지 궁금합니다. 일단 시연으로만 봐서는 속도는 염려할 필요는 없어 보이는데 말이죠.




 참고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