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5년 3월 22일 일요일

네이버 본점 방문자 1200만 돌파



 네이버 본점의 누적 방문자가 1200만명을 넘어섰네요. 저도 오늘 알았습니다. 흠.... 


2009 년 1월 5일 : 블로그 개설
2009 년 4월 12일 : 방문자 1 만명 
2009 년 5월 9일 : 방문자 2 만명
2009 년 6월 6일 : 방문자 5 만명
2009 년 7월 9일 : 방문자 10만명 
2009 년 9월 16일 : 방문자 20 만명
2010 년 3월 31일 : 방문자 50 만명
2011 년 6월 24일 : 방문자 100 만명 
2012 년 3월 17일 : 방문자 200 만명
2012 년 10월 7일 : 방문자 300 만명
2013 년 2월 17일 : 방문자 400 만명
2013 년 6월 25일 : 방문자 500 만명 
2013 년 9월 19일 : 방문자 600 만명
2013 년 11월 26일 : 방문자 700 만명
2014 년 2월 21일 : 방문자 800 만명

2014 년 8월 30일 : 방문자 1000 만명
2015 년 3월 22일 : 방문자 1200 만명

아마도 이 정도 속도면 연말 즈음 1500만 정도에 근접할 가능성이 높아 보이네요. 아니어도 별 상관은 없지만 아무튼 올해 말이나 아니면 내년초에 1500만 힛 기념 이벤트를 가지도록 하겠습니다. 이전에 생각한 건데 1500만, 2000만 정도가 적당할 것 같습니다. 이거 한 20년 하면 5000만 가는 거 아닌지 모르겠단 생각이네요 ㄷㄷㄷ 

 최근 근황은 역시 하는 일 없이 매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연구를 위해서 공부도 하고 논문 준비도 하면서 그렇게 사는 중입니다. 일도 물론 하고 말이죠. 당연히 월급을 그냥 주진 않으니 일을 해야 합니다. 이것 저것 많이 해야 하는데다 이제는 유부의 삶을 살아가다 보니 이전처럼 자유 시간이 많지 않아서 솔직히 블로그는 거의 개점 휴업할 상황인 것 같지만 아직까지는 그럭저럭 버티긴 하네요. 대신 게임이나 애니 처럼 과거에 하던걸 거의 안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시간을 효율적으로 쪼개쓰기 위해서 이전보다 더 노력 중입니다. 

 블로그의 경우에는 쓴지 오래되어 사실과 맞지 않는 내용들은 삭제를 해야겠다고 생각만 하고 실제로는 그렇게 못하고 있습니다. 언젠가는 한번 정도 내용 정리를 해야겠죠. 나중에 정리하는 수고를 덜기 위해 루머성 뉴스는 거의 언급을 자제하고 있습니다. 언제나 그렇듯이 쓰고 싶은 내용은 많지만 실제 시간의 제약상 쓰는 포스트는 많지 않습니다. 앞으로 시간이 더 많이 생길 것 같지는 않기 때문에 시간 되는데로 손이 덜가는 포스트 위주로 쓸 수 밖에 없어 보입니다.

 뭐 이 블로그는 처음 시작한데로 끝가지 가야겠죠. 특별한 주제 따위는 없고 주인장 쓰고 싶은 거 쓰는 블로그인 것입니다. 시간 관계상 쓰고 싶은 것도 다 쓰지 못하지만, 뭐 취미생활만 하루종일 할 수는 없는 법이겠죠. 

 아무튼 이렇게 개인적인 취향글만 쓰는 데도 와서 꾸준히 봐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여담. 




 사실 요즘 같아서는 나온다고 해도 플레이 할 시간이나 있을지 모르지만 그래도 하프라이프 에피소드 3든지 하프라이프 3가 나온다면 꼭 플레이할 생각은 있습니다. 문제는 나오지 않는 다는 것이죠. '3을 모르는 남자' 게이브 뉴웰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까지 '3' 을 만들지 않을 자세로 버티는 게 그냥 페이크라고 믿고 싶지만, 계속해서 믿음을 시험하니 그게 문제입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