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3년 9월 29일 일요일

스미싱 주의 - 형사소송건/경찰서 사칭 문자 스미싱



 한가한 토요일 오후 갑자기 이런 문자 메세지가 저에게 날라왔습니다. 이제는 스미싱 (Smishing) 의 고전 중에 하나인 형사소송건 문자 메세지인데 (그러면 맞춤법이라도 제대로 하지 '법윈 출석서' 라니....) 너무 당당하게 소액 결제나 악성 코드를 유포 하게 생긴 URL 이 같이 달려 왔습니다. 더구나 번호도 02 - 1599 - XXXX 라는 사실 존재하지도 않는 번호.... 스팸 전화 등록 사이트인 더 콜에서 확인한 바 





(참고로 더 콜은 http://www.thecall.co.kr )


 일단 법윈 출석서는 문자로 보내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제가 알기로 현행법상 법원 출석서는 문자로는 효력이 없습니다. 그러니까 등기 우편으로 보내는 것이죠. 더구나 날라온 시간도 모두가 퇴근한 토요일 저녁..... 


 만약에 혹시라도 저 URL 을 누르신 분이 있다면 소액 결제가 이뤄지지 않았는지 이통사 고객 센터등에 전화를 걸어 문의해 보시기 바랍니다. 수일 전부터 이 문자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고 하는데 악성 코드를 설치하는 종류외 ARS 연동 되어 소액 결제를 유도하는 종류가 있는 것 같습니다. 전화 번호도 매우 다양해서 위의 번호가 아닐 경우도 있습니다. 또 문자 내용도 법원/경찰 등 공기관 사칭하는 등 다양해서 한 스미싱 조직이 아니라 여러 조직에 의한 것일 수도 있습니다. 



(네이버에서 법원 출석서로 검색했더니 역시.... ) 


 아무튼 URL 은 웬만하면 클릭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너무 뻔한 고전적 낚시이긴 한데 그래도 보내는 사람 입장에서는 100 명 중 한명만 낚여도 대량으로 발송하는 만큼 성공이라고 생각하겠죠. 이 사기단이 누구든 꼭 경찰에 잡혀서 진짜 법원에 가시기를 희망합니다.  


 개인적인 경험으로 지금까지는 저는 저런 뻔한 스미싱 문자 메세지는 받아본적이 없었는데 제가 가입했던 어떤 친절한 웹사이트에서 해커에게 번호를 알려준 것 같습니다. 솔직히 이미 우리나라에서 개인 정보는 다 털린 지 오래라 그다지 놀라운 일도 아니라고 해야겠죠. 사실 지금까지 왜 없었나 했습니다. 아무튼 관공서 사칭 스미싱 문자 메세지으로는 첫 경험 (?) 이라 기념해서 포스트를 작성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