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3년 11월 26일 화요일

새로운 인텔 아톰 로드맵 공개 (그리고 체리 트레일 관련 루머)



 인텔은 투자자들을 위한 연례 회의에서 자사의 차기 아톰 SoC 로드맵을 공개했습니다. 2014 - 2015 년 사이 인텔의 로드맵은 이 회사가 점차 모바일에 더 집중할 것이라는 사실을 보여주고 있는데 최근 IT 의 중심이 모바일에 있다는 점을 생각하면 그다지 놀라운 일은 아니라고 하겠습니다. 


 2014 년 상반기 인텔은 이미 이전에도 밝힌 바와 같이 스마트폰 및 타블렛 시장을 타겟으로 22 nm 공정 실버몬트 기반의 메리필드 (Merrifield) 를 투입할 것입니다. 인텔에 의하면 새 메리필드는 2개의 실버몬트 코어를 사용하며 기존 클로버 트레일 대비 1.7 배까지 향상된 퍼포먼스와 2 배까지 향상된 그래픽 성능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이전 포스트 : 실버몬트에 대해서 http://jjy0501.blogspot.kr/2013/05/silvermont.html  ) 


 2014 년 하반기에는 4개의 실버몬트 코어를 사용한 무어필드 (Moorefield) 가 투입될 예정인데 역시 22 nm 공정으로 제조되나 쿼드 코어 아톰으로 다시 2 배의 성능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합니다. 발열과 전력 문제는 어떻게 극복할지가 다소 궁금하긴 하지만 요즘 고성능 스마트폰이 크기가 커지면서 배터리가 따라서 커지는 만큼 어떻게든 극복이 가능할 것 같기도 합니다. 





   
(인텔의 SoC 로드맵.     Source : intel)


 한편 인텔은 2014 년 하반기에 14 nm 공정 기반 아톰인 에어몬트 (Airmont) 를 투입할 예정입니다. 첫번째 에어몬트 SoC 는 타블렛용 제품인 체리 트레일 (Cherry Trail) 로 베이트레일이 나온지 거의 1 년만에 등장할 예정입니다. 인텔의 SoC 로드맵을 보면 타블렛용 제품이 먼저 나오고 그 이후에 스마트폰용 제품이 나오는 것으로 보이네요. 



(인텔의 SoC 로드맵.     Source : intel)


 이 로드맵에서 한가지 재미있는 것은 밸류 및 엔트리 레벨 제품이 추가된다는 것입니다. 아톰 기반 제품군은 현재까지는 제품군이 세분화 되어 있지는 않은데 새로운 저가형 제품군이 추가 된다는 것이죠. 이 SoC 의 새로운 명칭인 SoFIA 로 셀룰러 모뎀, Wi Fi, Bluetooth, GPS 등이 하나의 칩으로 통합한 제품이라고 합니다. 2014 년 하반기에 3G 모델이 나올 예정이고 2015 년에는 LTE 모델이 나올 예정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가장 의외인 점은 아톰 기반 제품인데도 불구하고 인텔에서 직접 제작하지 않고 외부 팹을 이용할 계획이라는 점입니다. 제조 능력이 차고도 넘치는 인텔이 왜 이런 계획을 세웠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이 부분은 위의 슬라이드에서 External Foundry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대체 외부 파운드리라면 어디를 말하는 지도 궁금하네요. (설마 TSMC ?) 이 부분은 더 상세한 소식을 기다려 봐야 겠습니다.   




(인텔의 SoC 로드맵.     Source : intel)


 2015 년에는 14 nm 공정이지만 다시 아키텍처를 개선한 차기 아톰 프로세서인 골드몬트 (Goldmont) 가 대기 하고 있습니다. 골드몬트 제품군은 Broxton 이라고 불리게 되며 2015 년에 등장할 예정입니다. 인텔측에서 공개한 자료는 여기까지 입니다.  


 한편 일부 소식통들은 14 nm 공정 에어몬트 기반의 체리 트레일에 대한 정보를 알아냈다고 합니다. 이 루머들에 의하면 체리 트레일은 LPDDR3-1600/DDR3L RS-1600MHz 로 향상되어 최대 25.6 GB/s 의 대역폭을 제공할 수 있으며 메모리 지원도 8 GB 까지 늘어나게 됩니다. 클럭도 최대 2.4 GHz 에서 2.7 GHz 로 향상되어 점차 3 GHz 에 다가서게 됩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향상은 그래픽 코어인데 현재 7 세대 EU (Execute Unit) 4 개를 탑재한 베이트레일에 비해 체리 트레일은 8 세대 EU 를 무려 16 개 까지 탑재한다는 것입니다. 최근 모바일 AP 시장에서 그래픽 성능 경쟁이 격화되고 있는 상황이라 현재 인텔 SoC 들이 좀더 경쟁력을 가지려면 보다 강력한 그래픽 코어가 필요한 점은 확실합니다. 더구나 2014 년 후반기라는 등장 시기를 감안하면 더 그렇겠죠. 과연 어느 정도까지 사실인지 궁금하네요. 이 루머에 진위 여부는 기다려보면 알겠죠. 


 참고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