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3년 5월 23일 목요일

작고 민첩한 초식 공룡





 흔히 공룡하면 과거 떠올리던 인상은 디플로도쿠스나 브라키오사우루스 같은 크고 육중한 초식 공룡이 큰 나무에서 잎사귀를 뜯어 먹으면 그 뒤에서 역시 거대하지만 초식 공룡보다는 작은 티라노사우루스 같은 육식공룡이 습격하는 장면일 것입니다. 대개 '공룡 = 커다란 도마뱀 같은 생물' 이라는 고정 관념이 오랜 시간 우리들의 상상력을 지배했고 거대 기업을 공룡 기업이라고 부르는 등 공룡 하면 커다란 생물체라는 관점이 은연 중에 퍼져있습니다. 


 물론 공룡 중에서는 매우 거대한 것들도 있지만 반대로 아주 작은 동물들도 존재합니다. 비록 쥐 만한 크기의 미니 공룡이 발견된 바는 없지만 닭만한 크기의 공룡이 발견되 mini 라는 종명이 붙은 공룡도 존재합니다. (  http://blog.naver.com/jjy0501/100185286503 참조)


 대개 수각류에 속하는 이들 소형 공룡들은 대개 작고 민첩한 사냥꾼 들이었습니다. 반면 초식 공룡하면 역시 거대한 이미지가 지금까지 남아 있고 사실 풀처럼 소화가 잘 안되는 음식을 먹고 살려면 몸집이 큰 편이 유리한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최근 캐나다의 앨버타주 남부에서 발견된 한 화석은 이와 같은 편견을 수정해줄 만한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여러 대학과 박물관의 합동 연구팀 - University of Toronto, Royal Ontario Museum, Cleveland Museum of Natural History and University of Calgary  -  이 발굴한 이 공룡은 Albertadromeus syntarsus 라고 명명되었는데 1.5 미터 정도 몸길이에 16 kg 정도 체중을 가진, 두발로 걷는 민첩한 공룡이었습니다. 이 공룡은 백악기 후기인 7700 만년전 지층에서 발굴되었습니다. 



(Albertadromeus syntarsus  의 복원도  This is a life reconstruction of the new small-bodied, plant-eating dinosaur Albertadromeus syntarsus. (Credit: Art by Julius T. Csotonyi))  


 현재까지 알려진 초식 공룡 중에 가장 작은 편에 속하는 A. syntarsus 는 골격 구조를 감안하건대 매우 빠르게 달릴 수 있었던 것으로 생각됩니다. 현재 초식 동물들을 생각해봐도 아주 빨리 달릴 수 있는 동물들은 매우 많습니다. 사실 초식이라서 느릴 이유는 전혀 없기 때문이죠. 연구팀은 A. syntarsus 가 빨리 달릴 수 있도록 진화한 것은 우연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늘날의 생태계를 보면 초식 동물이 육식 동물로 부터 자신을 방어하는 방식은 매우 다양하지만 대표적인 전략은 아주 빠르게 달아나거나 혹은 몸집을 키워 육식 동물이 함부로 덤비지 못하게 하는 것입니다. 빨리 달리는 전략은 아프리카 초원에 서식하는 영양들이 택한 전략이고 몸집을 키우는 것은 코끼리가 택한 전략입니다. 상당수 초식 공룡들이 몸집을 키우는 전략을 택했지만 반대로 빨리 달리는 진화 전략을 택한 초식 공룡 역시 존재합니다. A. syntarsus 는 몸집이 작은 대신 매우 빨리 달려서 육식 공룡을 피한 것으로 보입니다. 빨리 달아나는 것은 포식자를 피하는 가장 대표적인 전략이죠. 


 A. syntarsus 는 공룡의 다양성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중생대를 걸쳐 오랜 기간 번성한 공룡들은 매우 다양하게 적응 방산 했을 것임에 틀림없습니다. 오랜 세월이 지난 후 우리가 발견한 종들은 그 중 일부에 불과할 것입니다. 대개 작은 공룡들은 화석으로 남기 어려운 부분들이 있어 최근에 와서야 집중적으로 연구된 것일 뿐 사실 공룡은 매우 다양한 크기와 생태학적 지위를 차지하는 종들로 다양하게 적응 방산한 것임에 틀림없습니다.


 연구팀은 이 새로운 화석이 그냥 작은 초식 공룡 화석이 아니라 공룡의 생물학적 다양성을 보여주는 좋은 증거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사실 오늘날 번성하는 포유류를 생각하면 이와 같은 다양성은 놀라운 일이 아닐 것입니다. 생물학적 다양성이야 말로 그 생물군이 번성하고 있다는 증거일 테니 말이죠. 



 참고  


  
Journal Reference:

  1. Caleb Marshall Brown, David C. Evans, Michael J. Ryan, Anthony P. Russell. New data on the diversity and abundance of small-bodied ornithopods (Dinosauria, Ornithischia) from the Belly River Group (Campanian) of Alberta.Journal of Vertebrate Paleontology, 2013; 33 (3): 495 DOI: 10.1080/02724634.2013.746229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