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4년 4월 12일 토요일

돌아온 애슬론 - 애슬론 5350



(Source : AMD)


 AMD 는 본래는 모바일 용으로 제작된 카비니 APU 를 데스크탑 유저들을 위해서 업그레이드가 가능한 AM1 소켓 방식으로 내놓았습니다. 새로운 카비니 APU 는 오래전 AMD 가 사용했고 지금도 명맥을 유지하고 있는 애슬론과 샘프론의 이름으로 다시 등장했는데 애슬로 5350/5150 과 샘프론 3850/2650 이 그것입니다. 실제로는 애슬론과 샘프론이 처음 나왔을 때와는 많이 달라진 SoC (System on a chip) 의 형태로 돌아왔지만 아무튼 반가운 패키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카비니 APU      Source : AMD)


 한편 카비니 APU 처럼 소켓에 끼우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인텔 역시 베이트레일 D (Bay Trail - D) 디자인으로 22 nm 공정 실버몬트 기반 아톰을 메인보드 내장 방식으로 내놓았습니다. 탐스 하드웨어에서는 이 두 제품을 서로 비교해서 리뷰했습니다. 


 리뷰 보기 : http://www.tomshardware.com/reviews/athlon-5350-am1-platform-review,3801.html



(참고로 보는 베이트레일 D 기반 제품들   ) 


 결론부터 말하면 애슬론 5350 은 셀러론 J1900 을 대부분의 항목에서 앞서고 있습니다. 특히 내장 그래픽 부분은 몇배의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사실 이와 같은 차이가 나는 이유 중 하나는 베이트레일의 실버몬트 아톰 코어가 저전력에 특화되었기 때문입니다. TDP 는 10 W 와 25 W 로 적지 않은 차이가 있으며 실제 전력 소모에 있어서도 베이트레일 D 가 더 유리합니다. 


 그러나 이 정도 전력 소모의 차이는 모바일에서는 적지 않은 차이겠지만 데스크탑에서는 사실 별 차이가 없다는 것이 탐스 하드웨어의 결론입니다. 왜냐하면 배터리로 작동하지 않는 데스크탑에서 10 - 20 W 전력 소모 차이는 사실 무시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아무튼 이전에 A4 - 5000 (1.5 GHz 쿼드코어 재규어) 와 베이트레일 Z3770 (1.46 GHz, 실버몬트 쿼드 코어) 의 성능 대결에서는 서로 성능이 앞서는 부분이 달랐지만 우열을 딱 가리기는 힘들었던 점과 비교해서는 약간 의외의 결과라고 하겠습니다. 테스트 환경의 차이와 항목의 차이를 생각해 보더라도 약간 차이가 있어 보이네요.  


 A4 - 5000 vs Z3770 : http://www.anandtech.com/show/7314/intel-baytrail-preview-intel-atom-z3770-tested/2


 아무튼 중요한 점은 애슬론 5350 가 저전력의 작은 미니 PC 를 구매하려는 유저들에게 괜찮은 옵션이라는 것이죠. 59 달러의 가격으로 나오는 5350 대신 10 달러 저렴한 5150 도 훌륭한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특히 목적이 문서 작성, 동영상 감상, 웹서핑에 있다면 애슬론 5350 은 물론 베이트레일 D 도 좋은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리뷰를 진행한 탐스 하드웨어에서는 다음과 같은 재미있는 후기를 남겼습니다. 


" I surfed the Web, did my social networking, worked on documents, played YouTube videos, and tried to use the hardware as I would my own workstation. To my surprise, I didn't notice any difference between the Athlon 5350, Celeron J1900, or my own Core i7 in those common tasks."


 요컨데 웹서핑, 동영상, 문서 작성만 하는 경우에 애슬론 5350 과 셀러론 J1900, 그리고 코어 i7 은 별다른 체감 성능의 차이를 만들지 못했다는 것입니다. 물론 게임을 해야 하는 경우에는 확연한 차이를 만들 수 있겠지만 극도로 단순한 캐주얼 게임을 제외하고 게임을 염두에 두는 유저가 애슬론 5350 을 구매한다는 것은 생각하기 어려운 경우이므로 이는 논외의 대상이라고 하겠습니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저렴하고 저전력, 저발열의 작고 조용한 PC 를 한대 마련하고자 하는 유저라면 애슬론 5350 은 좋은 선택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사실 절대 성능 보다 더 중요한 것이 사용 목적입니다. 고성능 PC 로 주로 하는 일이 웹서핑이고 사실 게임이나 다른 하드웨어 성능을 극도로 요구하는 작업을 하지 않는다면 그쪽이 더 큰 낭비가 될 것입니다. 반면 전문적인 용도로는 수백만원대의 그래픽 카드도 아깝지 않을 수 있습니다. 결국 애슬론 5350 은 간단한 용도로 쓸 세컨 PC 나 혹은 컴퓨터를 단순한 작업 용도로만 사용하는 유저들을 위한 좋은 선택입니다. 


 다른 리뷰 : http://pc.watch.impress.co.jp/docs/topic/review/20140409_643659.html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