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8년 4월 17일 화요일

지구 밖 생명체에 대한 단서를 제공하는 빙하 소금 호수


(A cold and windy spring night on the vast landscape of Devon Ice Cap -- twosubglacial lakes are lurking 750 m below the surface. Credit: Anja Rutishauser)


 수천 미터 두께 빙하 아래에 호수가 있다는 사실은 약간 의외일지 모르지만, 사실 생각해보면 당연한 일입니다. 지구 내부에서 나오는 지열과 빙하의 마찰열, 그리고 빙하 위의 얼음이 녹아 내리는 해빙수 등 액체 상태의 물이 공급될 여지가 충분하기 때문입니다. 과학자들은 항공 레이더 연구와 빙하 시추 연구를 통해 400개 이상의 빙하 아래 호수를 발견했습니다. 이 호수들은 대부분은 남극에 있으며 일부는 그린란드 및 다른 지역에도 분포합니다. 


 하지만 캐나다 Devon Ice Cap의 경우 빙하 아래 호수가 있을 것으로 생각되기 어려운 환경입니다. 과학자들은 이곳에 빙하 호수가 존재하려면 영하 10도에서도 물이 얼지 않아야 한다고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나사의 항공 레이더 관측 결과를 분석한 결과 놀랍게도 이 지역에 빙하 호수가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앨버타 대학의 안자 루티샤우어(Anja Rutishauser, PhD student at the University of Alberta)와 그녀의 동료들은 저널 Science Advances에 이런 내용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영하 10도에서도 물이 얼지 않으려면 염도가 매우 높아야 합니다. 앞서 소개드린 것처럼 이런 일은 자연적으로도 발생합니다. 




 이번에 발견한 빙하 아래 호수는 550-750m 빙하 아래 존재하며 역시 염도가 높아 액체 상태로 존재하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연구팀은 이 빙하 호수가 적어도 12만년 정도 외부와 단절되어 독자적인 생태계로 진화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비록 직접 시추를 통해서 이를 확인하지는 못했지만, 실제로 존재한다면 유로파 같은 태양계 생명체 탐사 목표의 흥미로운 비교 대상이 될 것입니다. 


 목성의 위성 유로파는 두꺼운 얼음 지각 아래 액체 상태의 물이 존재하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여러 가지 조건을 감안하면 이 물에는 상당한 양의 염분이 녹아 있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비록 지구의 빙하호수와는 상태가 완전히 동일하진 않더라도 비슷한 조건일지도 모릅니다. 이렇게 고립되고 차가운 염분 호수에서 독자적으로 진화한 생물은 유로파에 있을지도 모르는 생명체와 비슷한 방식으로 진화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다만 실제 시추를 통해서 샘플을 확보하는 일은 신중하게 진행될 필요가 있습니다. 외부 환경에 고립된 빙하 호수가 오염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죠. 이를 피하면서 샘플을 확보할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참고 

A. Rutishauser el al., "Discovery of a hypersaline subglacial lake complex beneath Devon Ice Cap, Canadian Arctic," Science Advances (2018). DOI: 10.1126/sciadv.aar4353 , advances.sciencemag.org/content/4/4/eaar4353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