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20년 1월 11일 토요일

Xe 그래픽 카드를 선보인 인텔





(출처: 인텔 )


 인텔이 CES 2020에서 독립 그래픽 카드인 DG1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일단 작동하는 실물이 공개된 것은 처음으로 이 그래픽 카드의 이름은 DG1이라고 합니다. DG1은 타이거 레이크에 사용된 Xe-LP (low power) 아키텍처로 고성능 GPU인 Xe-HP, Xe-HPC와는 다르지만, 하나의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다양한 형태의 GPU 및 특수 목적 프로세서를 만든다는 계획 아래 나온 첫 번째 물건이라 성능이 궁금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성능에 대한 부분은 공개된 것이 별로 없지만, 크기로 봤을 땐 엔트리 레벨의 물건으로 생각됩니다. 과거 인텔의 독립 그래픽 카드인 i740이 생각나는 수준의 작은 크기입니다. Xe에 대해선 올해에 더 많은 정보가 나올 것으로 생각됩니다. 과연 그래픽 카드 3파전이 될 수 있을지 아니면 그냥 엔비디아의 독주 속에 1강 1중 1약 체제가 될지 궁금합니다. 


 물론 소비자에게는 치열한 경쟁이 항상 유리하지만, 아무리 인텔이 라자 코두리를 데려왔어도 엔비디아의 아성을 꺾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아무튼 길고 짧은 건 대봐야 알겠지요. 어떤 물건이 나오게 될지 궁금한데, 아직 확실한 정보는 없어 좀 더 기다려봐야 할 듯 합니다. 일단 실물이 나왔다는데 이목이 쏠리는 것 같습니다. 


 참고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