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2017년 11월 5일 일요일

세계에서 가장 높은 풍력 발전기






(Construction of the world's highest wind turbine at a small wind farm project in Gaidorf, Germany(Credit: Max Bögl Wind AG, Holger Hessenthaler))


 독일에서 세계 최대 높이의 풍력 발전소가 건설 중입니다. 로터의 지름도 137m에 달하지만 거대한 콘크리트 기반 위에 발전기가 위치해 최대 높이가 264.5m에 달한다고 합니다. 한마디로 높은 탑 위에 풍력 터빈이 건설되어 있는 셈입니다. 통상적으로 풍력 발전은 높이가 높을 수록 바람의 세기가 증가하고 풍속도 일정해서 발전에 유리합니다. 대략 1m 상승시 1% 효율이 향상된다고 보기 때문에 이와 같은 새로운 디자인의 풍력 발전기가 등장한 것입니다. 


 하지만 더 흥미로운 사실은 이 풍력 발전기의 하단 기반 부위의 콘크리트 구조물이 거대한 저수조라는 사실입니다. (조감도 참조) 사실 이 발전기는 앞서 소개드린 바 있는데, 실제로 건설 중인 모습을 보니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큰 발전기인 것 같습니다. 




 발전기는 높은 고지대에 건설되는데 계곡 아래에 물을 담아두는 하부 저수지가 있고 여기서 펌프로 물을 끌어올리는 방식으로 에너지를 저장합니다. 발전기 용량은 풍차 한 개 당 3.4MW이고 전체 에너지 저장 용량은 70MWh 입니다. 일단 4개의 발전기로 이뤄진 시스템을 테스트하고 경제성과 성능을 입증하면 비슷한 형태의 발전기를 더 건설할 계획으로 보입니다. 


 흥미로운 사실은 이 에너지 저장 시스템이 에너지 저장 - 발전 전환을 30초 이내로 마무리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수력 발전이나 마찬가지기 때문에 빠른 속도의 발전이 가능하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일 것입니다. 


 발전 방식을 고려하면 산이 많이 지형이 유리한데 우리 나라 역시 산이 많기 때문에 주목해야 하는 발전 방식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참고 


댓글 없음:

댓글 쓰기